• Wins Agency

이강인, 레반테전 선발 예상...4-2-3-1 포메이션서 '공격형 MF'


이강인이 라리가 개막전에서 선발 출전을 예고하고 있다. 발렌시아는 4-2-3-1 포메이션을 사용할 것이라 전망되고 있고, 이강인이 공격형 미드필더에 위치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2020-21시즌을 앞두고 발렌시아는 코로나19로 인해 재정이 크게 흔들려 주축 선수들을 대거 정리했다. 이강인과 함께 최고 유망주로 꼽히던 페란 토레스를 시작으로 주장 다니 파레호, 프란시스 코클랭 그리고 로드리고 모레노까지 리즈 유나이티드로 합류했다.


주축 선수들이 떠났기 때문에 이강인으로선 국내 팬들이 우려했던 출장 시간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팀에 새로 합류한 하비 그라시아 감독은 프리시즌부터 이강인을 중용하면서 2020-21시즌에 팀의 주축으로 사용할 생각을 내비쳤다. 이강인도 부상으로 불안하게 프리시즌을 출발했지만 곧바로 활약하며 다가올 시즌의 활약을 예고했다.


이에 대해 '마르카'는 "이강인은 (다음 시즌에) 무슨 일이 일어날 수 있는지 힌트를 주었다. 그는 시즌 내내 필수적인 선수가 될 것이다. 그라시아 감독은 이미 그걸 확인했다. 이강인도 믿음에 보답했다. 프리시즌 동안 골을 넣으며 존재감을 선보이고, 주장까지 역임한 이강인은 자존심을 회복했다'고 전했다.


이어 '마르카'는 "3번째 시즌으로 접어든 이강인에게 더이상 변명은 필요없다. 발렌시아에 정착하기 위해서 증명해야 된다. 프리시즌에 이미 활약상을 보여줬다. 그라시아 감독과 함께 이강인은 팀을 지휘해야 할 방법을 알아내야 한다. 이강인의 발끝에 달렸다"고 덧붙였다.


이강인이 레반테와 개막전에서 선발 출전을 예고하고 있다. 이미 스페인 매체들은 이강인이 4-2-3-1 포메이션에서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설 것이라 전망했고, 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 역시 이강인의 선발 출전을 예상했다.

조회 0회

@ 2016 WINS88 AGENCY. SPORTS & CASINO KOREA BETTING SITE